태그: 클럽에디트

클럽에디트 사진 (18.8.3주차)

클럽에디트 사진 (18.8.3주차)

클럽에디트 사진 (18.8.3주차) 예전 클럽디스타의 전력이 있는 곳으로 무언가가 부족한 면이 있어 아쉬움을 전해준다. 어느 부분만 손을 봐주거나 보완만 해준다면 그래도 클럽버닝썬보다는 재미있는 공간이 탄생할 것 같은데 말이다.

클럽에디트 사진, 하위권에서 벗어나기 힘들듯 (18.8.1주차)

클럽에디트 사진, 하위권에서 벗어나기 힘들듯 (18.8.1주차)

  클럽에디트 사진, 하위권에서 벗어나기 힘들듯 (18.8.1주차) 클럽에디트를 떠나 일단 누가 포토샵 작업을 하는지는 모르겠으나 참으로 안타까운 실정이다. 모든 클럽에 있는 포토그래퍼들이 포토샵 작업은 하고 있지만 실제로 이렇게까지 할 필요성이 있을까 싶을정도로 많이 과하다. 괜히 하위권에 있는 것이 아닐지도 모르겠다.

클럽에디트 사진 리뷰 (18.7.3주차)

클럽에디트 사진 리뷰 (18.7.3주차)

                 클럽에디트 사진 리뷰 (18.7.3주차) 중하위권에 계속해서 머물고 있는 클럽에디트이다. 특단의 조치가 없다면 계속해서 중하위권에 머물게 될 것이다. 아무래도 상위권보다는 중위권에서 머물려고 하는 전략일 수도 있겠다.

클럽에디트 사진 리뷰 (18.7.2주차)

클럽에디트 사진 리뷰 (18.7.2주차)

        클럽에디트 사진 리뷰 (18.7.2주차) 예전 이 선샤인호텔 지하에 있었던 클럽중에도 외계인들이 많이 오는 곳처럼 보이던 부분이 컸었는데 이번에도 그러한 부분이 꽤 엿보이고 있다.

클럽에디트 사진리뷰 (18.6.5주차)

클럽에디트 사진리뷰 (18.6.5주차)

클럽에디트 사진리뷰 (18.6.5주차) 이번에 클럽에디트가 3위에 오르면서 다시 예전 클럽디스타의 폼을 끌어올리는지 귀추가 주목되는 7월이다. 일단 클럽페이스보다는 나은 클럽으로 누가봐도 그렇게 보이기 때문에 중상위권은 유지하지 않을까 싶다. 강남메이드와 비비고 있는 중이고 아레나와 버닝썬 물량들을 어떻게 흡수하고 당겨오느냐가 관건일수도 있겠다. 또 클럽에디트는 어떻게 보면 공간만 다른 […]

클럽에디트 사진리뷰 (18.6.4주차)

클럽에디트 사진리뷰 (18.6.4주차)

       클럽에디트 사진리뷰 (18.6.4주차) 이들이 걷는 길은 확실히 쉬운 길은 아니다. 클럽디스타때도 그래왔고 비슷한 흐름으로 이어지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것이다. 그렇다고 해서 디스타때 전성기 시절을 맛보는 것은 지금 시점에서는 매우 어려운 상황이라고 보인다. 수차례 망했던 선샤인호텔 지하라는 공간이 차지하는 클러버들의 생각은 잔인할 정도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