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럽버닝썬 사진리뷰 (18.6.4주차)

          클럽버닝썬 사진리뷰 (18.6.4주차)

금방 질리는 클럽으로 자리잡고 있는 클럽버닝썬이다. 오랜 흥미를 주기보다는 2시간도 안되서 금방 지루함을 주는 클럽이기도 하다. 연예인 빅뱅승리가 운영하는 곳이기 때문에 초창기에는 많은 사람들에게 인지하게끔 하기 위해 TV 예능과 각종 마케팅을 펼쳐던 부분도 있지만 사실 거기에 따른 결과는 매우 좋지 않은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그 정도로 했다면 아레나클럽 전성기때보다 더 좋은 분위기를 연출시켰어야 했지만 딱히 이렇다할 분위기가 전혀 없었고 전혀 비트감이 없는 음악은 여전한 가운데 그러한 음악은 여전히 국내에서는 먹히지도 않고 있는 상화임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비슷한 맥락이 이어지고 있다는 것은 음악감독의 부재는 여전하다는 것이다. 아레나 바운드측처럼 비슷하게 마담들과 아가씨들이 간간히 보이는 것으로 보아 까는 것이든 초대를 하는 것이든 비슷하게 그림을 연출할려는 의도는 다분히 보이나 뭔가 부족한 느낌은 지울 수 없는 부분이 있는데 더하여 앞서 말했듯이 아레나보다 몇 프로씩 부족한 모습들은 많은 클러버들에게 실망감을 안겨준 것은 어떻게 보면 당연한 것이지 아니겠는가.



클럽버닝썬

버닝썬MD


강남페이스클럽

페이스MD


강남메이드클럽

강남메이드MD


강남매스클럽

매스MD



제휴신청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