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메이드 클럽 사진 (18.1.2주차)

 

강남 메이드 클럽 사진 (18.1.2주차)

 

20대초 어린 연령층이 많이 몰려있는 강메.

청메때문에 흔들흔들거리나 싶었지만 이내 굳건히 버티고 있는 중이다.

어린 친구들이 빡센 클럽보다는

조금 더 편안한 클럽으로 발걸음을 움직이는 것으로 보이기도 한다.

뺀찌 딱히 없고 입구앞에서 창피를 당하지 않을 만한 클럽으로 가는 것은

역시나 그들 자체가 수질은 좋지 아니하기 때문이라고밖에 말할 수 없을 것이다.

저렴하고 입장하기 편한 클럽은 흔히 말하는 개나소나온다라는 말이

늘 따라다닐 수 밖에 없는 것이다.

그래도 이러한 충성심이 강한 클러버들이 있기에

수량은 어느 정도 유지가 되는 것은 또 사실이니

클럽입장에서는 그냥 이대로 만족할 수 밖에 없는 현실이기도 하다.

그렇기 때문에 강남메이드는 계속해서 어느 정도의 기본 수량이 밑받침이 된다는 소리이고

어차피 어딜가도 입뺀이나 입장하기 어려운 클러버들이기에 그렇게 실속있는

수량이라고도 말하기에는 어려움이 있을 수 밖에 없을것이다.



강남페이스클럽

에단MD

준교MD


힙합뮤지엄 클럽인트로

정수호MD

유지훈MD

수아MD


이태원메이드

도하늘MD

윤장MD


클럽플렉스



클럽레이블



옥타곤클럽

오경석MD

황혜연MD

정주은MD


강남매스

매스MD


강남아쿠아클럽

신윤철MD


플러스82

플러스82MD


클럽도깨비

안성현MD


클럽디에이



클럽크로마

제이슨MD






제휴신청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