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클럽순위, 버닝썬 최하위로 (19.2.1주차)

강남클럽순위, 버닝썬 최하위로 (19.2.1주차)

클럽씬의 이야기가 외부에 이렇게 크게 노출된 적은 아마 역사상 처음 있는 일일지도 모른다. 이러한 영화 같은 이야기는 8090년대 나이트클럽시절에도 있었기에 역사는 늘 변하지 아니하고 역사가 곧 미래인 바, 또 과거 어느 유흥업장의 블랙커넥션에 관한 거래 장부가 드러난 적이 있었다. 현재는 아레나와 버닝썬이 수면위로 떠오르고 있고 셀럽이 껴있는 버닝썬에 관심이 보다 많은 편이다. 셀럽마케팅의 효과와 역효과를 동시에 맛보고 있는 클럽버닝썬은 이러한 난국을 어떻게 헤쳐나갈지 묵묵히 지켜보기로 하자.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