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아레나클럽 사진 리뷰, 제살 깎아먹기 (18.7.4주차)

강남아레나클럽 사진 리뷰 (18.7.4주차)

어느 순간부터 아레나클럽 역시 그들만의 리그로 돌아서고 있다. 점점 클럽바운드화 되어가고 있으면서 단순 수질만 따지는 발길들을 제외하고는 일반적으로 선회하고 있다는 점이다. 점점 후퇴하는 있는 모습을 바라보고 있으면 안타깝기 그지없다.



클럽버닝썬

BurningsunMD


강남페이스클럽

FaceMD


강남매스클럽

MassMD



제휴신청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